"박주영, 아스널 9번 중 역대 최악이었어" 英매체 혹평 > 스포츠미디어

본문 바로가기


 

  • 전체
  •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 기타
  • "박주영, 아스널 9번 중 역대 최악이었어" 英매체 혹평
    LV1
    G스코어
    54 Views
    20-05-23 13:09

    본문

    2011년 아스널 시절의 박주영./AFPBBNews=뉴스1박주영(35·FC 서울)이 영국 매체에 뜬금없이 등장했다. 아스널 9번의 저주에 대해 조명하는 기사에 언급됐다.

    영국 더 선은 22일(한국시간) "아스널 9번의 저주가 계속되고 있다. 알렉상드르 라카제트(29)가 다음 주자일까"라는 기사를 통해 박주영을 거론했다.

    지난 2017년 7월 프랑스 리옹을 떠나 아스널에 입성한 라카제트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통산 87경기에 나서 34골을 넣었다. 기록으로 볼 때는 나쁘지 않지만 경기장 밖에서 문제를 일으켰다. 환각 성분이 있는 해피 벌룬(풍선)을 흡입하며 사고를 쳤다. 아스널 수뇌부들은 격분했고 이적을 추진하고 있다.

    더 선은 "등번호 9번을 달고 성공한 아스널 선수는 딱 2명이 있다. 니콜라스 아넬카와 호세 안토니오 레예스다. 아넬카는 레알로 이적하며 성공 가도를 달렸고 레예스는 2004년 FA컵 결승에서 중요한 골을 넣으며 아스널에 더블(2관왕)을 선사했다"며 기사를 시작했다.

    박주영은 다보르 수케르, 프렌시스 제퍼스 훌리오 팝티스타, 에두아르도, 루카스 포돌스키, 루카스 페레즈와 함께 9번의 저주 대상으로 지목됐다. 더 선은 "박주영은 아스널 역대 최악의 9번 선수다. 아직도 팬들은 의아한 영입이라고 한다"고 혹평했다.

    이어 "박주영이 아스널에 입단하던 시절 어렸다는 평가도 있었지만 계약 당시 박주영의 나이는 26살이었다는 것을 모두가 잊고 있다. 셀타 비고와 왓포드에 번갈아 임대 가기 전 박주영은 아스널 소속으로 리그에 딱 1경기에 나서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 지스코어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 쇼셜로그인

      소셜계정으로 로그인

    • ooo

    [알림] {{item.title}}

    {{item.text}}

    {{msg.mb_nick}} {{msg.chat_content}}

    채팅차단이 되는 경우(차단수위)

    1. 불법사이트 링크 및 불법언급(영구차단)
    2. 저작권위반,까페,블로그,카톡 링크(영구차단)
    3. 운영진 비방 및 욕설(영구차단)
    4. 국내 타 스코어 사이트 명시,링크(영구차단)
    5. 의도적인 스코어 거짓중계(영구차단)
    6. 일반,낚시성 거짓중계(30일차단)
    7. 타회원 부모,가족욕설(아이디 삭제/형사 고소 협조)
    8. 지역감정유발/기타 분란 행위(영구차단)
    9. 욕설/싸움/기타 비매너 행위(15일차단)
    10. 타회원 비하 발언(호구, 목돌아간)(50일차단)

    화가 금지되는 경우 (금지시간)

    1. 도배(60분)
    2. ㄹㄷ어ㅇㅁ 같은 무의미한 단어반복(30분)
    3. 관심을 끌기위한 대화반복(15분)
    4. 불법사이트를 유도하기 대화라고 판단되는 경우(30분)
    5. 기타 채팅창 분위기를 해치고 있다고 판단되어 경고가 필요한 경우(20분)
    파워스피드덩크
    실시간 전세계에서 몰리는 경기 순위
  • 종목별 팀순위